A EBS 수능강의 활용. 코로나 첫 해 반짝. 다시 원년으로. < 강석의 데이터박스 < 괜찮은 입시 < 큐레이션기사 - 괜찮은 뉴스

상단영역

뉴스Q

기사검색

본문영역

강석의 데이터박스

EBS 수능강의 활용. 코로나 첫 해 반짝. 다시 원년으로.

2022. 05. 15 by 강석 기자

교육부가 EBS 수능강의 활용 현황을 발표했다. 해당 통계는 매해 발표한다.

EBS 고교강의는 "2.17 공교육정상화를 통한 사교육비경감대책(‘04.2.17)"의 10대 과제 중 핵심 단기과정으로서 고교강의 사이트(www.ebsi.co.kr)를 통해 우수한 교육용(수능, 내신대비) 콘텐츠와 입시 관련서비스 제공을 통한 개인 수준별 맞춤 학습 지원으로 사교육비 경감 및 교육격차 해소에 기여하고자 ’04년 4월 1일 서비스를 시작했다. 

2015년부터 2019년까지 지속적으로 1일 평균 이용자 수가 감소하다가 코로나19 발생 첫 해 교육현장의 혼란 속 1일 평균 이용자 수가 급상승했었다.

그러나 2021년에는 가입자 수는 크게 늘었으나 1일 평균 이용자 수는 회원수 대비 45.6%로 원년수준으로 되돌아갔다. 2020년보다 1일 평균 이용자 수가 약 20만명 줄어든 것이다.

교육현장의 원격수업이 안정화되고, 수능 EBS 연계율이 70%에서 50%로 감소한 것이 원인으로 분석된다. 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
기사 댓글
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